삼성카드, 장애인 자립 돕는 ‘홀가분 나눔 이벤트’ 진행
삼성카드, 장애인 자립 돕는 ‘홀가분 나눔 이벤트’ 진행
  • 곽민구 기자
  • 승인 2019.10.11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굿윌스토어 제공)
(사진=굿윌스토어 제공)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삼성카드가 밀알복지재단이 운영하는 굿윌스토어와 나눔 문화 확산에 나섰다.

삼성카드와 굿윌스토어는 지난 3~9일 전국 17개 트레이더스 매장에서 ‘홀가분 나눔 이벤트’를 진행하고 물품 기증 데스크를 운영했다.

트레이더스 방문 고객들을 대상으로 진행된 ‘홀가분 나눔 이벤트’는 기증 참여자가 본인에게 더 이상 필요 없지만 다른 사람에게 유용할 수 있는 물품을 기부하는 캠페인이다.

기부된 물품들은 오는 12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서 개최되는 삼성카드 홀가분마켓과 굿윌스토어 매장에서 판매되며, 수익금은 굿윌스토어를 통해 장애인 자립 지원을 위해 사용된다.

삼성카드의 홀가분마켓은 청년사업가와 소상공인, 사회적 기업 등 약 160개의 셀러들이 참여하는 마켓과 함께 문화 공연, 먹거리 등 다양한 즐길거리가 어우러지는 가을철 대표 축제다.

굿윌스토어도 현장 부스에 참여해 ‘홀가분 나눔 이벤트’로 기부 받은 물품과 더불어 장애인 작가들의 아트상품 등을 판매할 예정이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상생의 장이라는 홀가분마켓의 취지를 사전에 고객들에게 전달하기 위해 트레이더스, 굿윌스토어와 함께 이번 이벤트를 진행하게 됐다"며 "오는 12일 열리는 홀가분마켓을 통해 고객들과 함께 삼성카드가 추구하는 상생 경영의 의미를 나눌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