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면 시간 늘리기만 해도 섭취 칼로리 줄고 체중 감소
수면 시간 늘리기만 해도 섭취 칼로리 줄고 체중 감소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2.02.16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pixabay

[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 수면은 식욕을 조절하는 호르몬 분비에 영향을 주기 때문에 부족할 경우 비만의 원인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새로운 연구를 통해 평균 수면 시간을 한 시간 늘리는 것이 칼로리 섭취량과 체중 감소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확인됐다. 

미국 시카고 대학 수면연구센터 에스라 타살리(Esra Tasali) 교수 연구팀은 80명의 실험 참여자를 모집해, 비만과 수면에 관한 조사를 시작했다. 21세~40세의 실험 참여자는 모두 BMI 25~29.9 사이의 과체중이었다. 또 지난 6개월 동안의 평균 수면 시간이 6.5시간 미만으로, 이는 미국 성인에게 권장되는 '7시간' 기준을 밑돌았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JAMA Network

타살리 교수는 2주에 걸쳐 웨어러블 단말을 착용하는 방식으로 실험 참여자의 건강상태를 조사했다. 이후 2주 후에 실험 참여자를 두 그룹으로 나누어 A그룹에는 어떤 조치도 취하지 않았고 B그룹은 개별적으로 수면 개선에 대해 철저한 상담을 진행했다.

이후 2주간의 관찰로 섭취 칼로리와 체중 증감을 조사한 결과, 상담을 진행한 B그룹의 평균 수면 시간은 일 평균 72분 증가했다. 또한 B그룹은 일일 에너지 섭취량이 평균 약 270kcal 감소했으며 체중이 평균 약 0.48kg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unsplash

연구팀은 실험 참여자의 수면이 개선된 큰 이유에 대해 "취침 전에 전자기기의 사용을 삼가는 것"이라고 지적한다. 타살리 교수는 "많은 사람이 섭취 칼로리를 줄이고 체중을 줄이는 단순한 방법을 놓치고 있다. 이는 수면 시간을 늘리는 것만으로 해결할 수 있는 문제일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