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하나생명 등 관계사 CEO 추천 완료
하나금융그룹, 하나생명 등 관계사 CEO 추천 완료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0.03.01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사진 좌측부터 김인석 하나생명 신임 사장 후보, 오태균 하나펀드서비스 신임 사장 후보
데일리포스트=사진 좌측부터 김인석 하나생명 신임 사장 후보, 오태균 하나펀드서비스 신임 사장 후보

[데일리포스트=송협 선임기자] 하나금융그룹이 김인석 전 하나은행 부행장을 하나생명 신임 사장에 추천하고 오태균 전 하나은행 전무를 하나펀드서비스 신임 사장에 추천하는 등 5개 관계사 CEO 추천을 마감했다.

지난 27일 하나금융그룹은 완료한 CEO 추천 관계사는 ▲하나생명 ▲하나저축은행 ▲하나자산신탁 ▲하나펀드서비스 ▲핀크 등 5개사다.

특히 이 가운데 하나생명과 하나펀드서비스는 새로운 대표이사 후보가 추천됐다. 하나생명 신임 사장 후보에는 김인석 전 하나은행 부행장이, 하나펀드서비스 신임 사장 후보에는 오태균 전 하나은행 전무가 발탁됐다.

김인석 후보는 1963년생으로 1982년 외환은행에 입행해 통합 하나은행의 기업사업부장, 세종충북영업본부장, 대전세종영업본부장, 기업사업본부 전무, 중앙영업2그룹 총괄 부행장을 역임한 바 있다.

하나금융에 따르면 김 후보는 국내외 금융환경에 대한 깊은 이해와 사업 전반을 바라보는 통찰력, 영업 노하우에 기반한 리더십을 바탕으로 방카슈랑스에 경쟁력을 지닌 하나생명을 한 단계 더 도약시킬 수 있는 적임자로 평가돼 사장 후보로 이름을 올렸다.

오태균 후보는 1988년 외환은행에 입행해 잠실역 지점장, 비서실장, 노사협력부장, 통합 하나은행의 HR 본부장 및 전무, 영업지원그룹 전무를 거친 인사다.

오 후보는 다양한 업무영역에서 우수한 성과와 통합 하나은행의 영업 체계 조기 안정화에 큰 기여를 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이외에도 화경 하나저축은행 사장, 이창희 하나자산신탁 사장, 권영탁 핀크 사장 등 각 관계사의 현직 대표이사는 양호한 경영실적을 바탕으로 연임 후보로 추천됐다.

한편 각 사 CEO 후보들은 오는 3월 중순 이후 각사별 정기주주총회에서 선임이 마무리 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