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웨이브.톡, CES 2020 혁신상 수상 ‘IoT 물 센서’ 공개
더.웨이브.톡, CES 2020 혁신상 수상 ‘IoT 물 센서’ 공개
  • 김민아 인턴기자
  • 승인 2020.01.09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네이버 D2SF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네이버 D2SF

[데일리포스트=김민아 인턴기자] “이번 CES 2020에서 다양한 가전제품 제조업체와 협력을 논의할 계획입니다. 모든 가정에서 마시는 물의 품질을 쉽게 검사할 수 있도록 설치할 수 있는 제품 라인업을 강화하고 B2B 및 전문가용 제품 역시 고도화할 예정입니다. (더.웨이브.톡 김영덕 대표)

KAIST의 원천기술을 상요화해 누구나 쉽게 수질을 검사할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한 스타트업 더.웨이브.톡이 CES 2020에서 혁신상을 수상한 IoT 물 센서를 공개해 참가자들로부터 주목을 받았다.

CES 2020에서 혁신상을 수상한 이 제품은 스마트홈 IoT 물 센서이며 물이나 음료를 샘플 용기에 부어 버튼을 누르면 수초 내 탁도 측정이 가능하다.

특히 기존 1000만원 대 탁도계 대비 100이상 저렴한 가격으로 가정에서 쉬게 사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카이스트 산업디자인학과 배상민 교수와 협업을 통해 개발됐으며 제품 디자인 측면에서도 호평을 받았다.

이 외에도 더.웨이브.톡은 컵이나 물통 형태의 제품과 전문가용 제품 등 다양한 제품 라인업을 선보였다. 또한 생수 등 공장 품질 검사에서 미생물 유무를 더 신속하게 검사할 수 잇는 Bacometer 제품을 공개했다.

기존 검사 방식이 24시간~48시간 소요되는데 비해 더.웨이브.톡의 제품은 6시간 내 미생물 유무 및 농도를 검사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