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서울시장 유언장 공개…"모든 분에게 죄송하다"
박원순 서울시장 유언장 공개…"모든 분에게 죄송하다"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0.07.10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서울시 제공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서울시 제공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박원순 서울시장의 유언장이 공개됐다.

서울시는 박시장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서 10일 오전 11시 50분경 박시장이 작성한 유서를 공개했다.

박 시장은 유언장에서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며 "내 삶에서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오직 고통밖에 주지 못한 가족에게 내내 미안하다"며 "화장 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 달라. 모두 안녕"이라고 적었다.

박시장의 유언장은 공관을 관리하던 직원에 의해 발견됐다. 서울시 관계자는 "오늘 공개한 유언장은 공관 책상 위에 놓여 있던 것으로 유족들과 논의 끝에 유족의 뜻에 따라 공개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앞서 박시장은 전날 갑자기 연락이 두절되면서 박시장의 딸이 오후 5시 15분쯤 실종 신고를 했다. 경찰은 대대적인 수색 작업을 펼쳤고,  10일 0시쯤 숨진 채 쓰러져 있는 박 시장을 발견했다.

박시장의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3층 1호실에 마련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