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웨일, 퀄컴과 손잡고 스냅드래곤 모바일 플랫폼 최적화 나선다
네이버 웨일, 퀄컴과 손잡고 스냅드래곤 모바일 플랫폼 최적화 나선다
  • 황선영 기자
  • 승인 2019.10.15 1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퀄컴 테크날러지 기술 지원… 저전력 소비, 브라우저 속도 등 핵심 기능 획기적 향상 기대
- 퀄컴 테크날러지, LG전자 등 글로벌 파트너와 협력 가속화… 글로벌 브라우저로 거듭나
짐 캐시(Jim Cathy) 퀄컴 글로벌 사업총괄 사장이 네이버 웨일 김효 리더와 함께 사진 촬영을 위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짐 캐시(Jim Cathy) 퀄컴 글로벌 사업총괄 사장이 네이버 웨일 김효 리더와 함께 사진 촬영을 위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데일리포스트=황선영기자] 네이버 웨일(Whale)이 글로벌 브라우저로서 본격 행보에 나섰다. 

네이버는 15일 퀄컴 테크날러지와 협력해, 웨일 브라우저를 퀄컴이 제공하는 스냅드래곤 모바일 플랫폼상에 통합 및 최적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날 협력식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퀄컴 테크날러지 5G 서밋에서, 퀄컴 짐 캐시 글로벌 사업총괄 사장과 네이버 웨일 김효 리더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퀄컴 테크날러지와의 이번 협력은 네이버 웨일이 글로벌 브라우저로서의 기반 마련을 한층 가속화해 나가고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앞서 지난 8월 네이버 웨일은 LG전자와 함께 LG 듀얼 스크린이 탑재되는 신규 스마트폰 제품군에 웨일 브라우저 UI를 최적화하기로 한 바 있다.

이번 협력으로, 퀄컴은 스냅드래곤 전력 최적화 SDK 및 멀티미디어 API를 통해 네이버 웨일이 퀄컴 플랫폼에 최적화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네이버는 이를 기회로 퀄컴의 스냅드래곤 모바일 플랫폼이 적용되는 스마트폰, PC 등 다양한 디바이스들에서 저전력으로도 브라우징이 가능하도록 웨일의 성능을 최적화하고 발전시킬 계획이다.

짐 캐시(Jim Cathy) 퀄컴 글로벌 사업총괄 사장 ““한국을 대표하는 온라인 플랫폼 네이버와 함께 모바일 기기용 웨일 브라우저 최적화를 위해 협력하게 되어 기쁘다”며 “스냅드래곤을 통해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사용자에게 우수한 성능, 커버리지, 전력 효율, 최첨단 폼팩터 및 향상된 무선 모바일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전했다.

웨일을 이끄는 네이버 김효 리더는 “웹 브라우저는 글로벌 확장성이 뛰어난 서비스인 만큼, 향후 다양한 파트너들과도 협력을 확대하며 글로벌 브라우저로서 성장해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1월 CES에서 네이버는 퀄컴 테크날러지와 협력해 세계 최초 5G 브레인리스 로봇을 선보인 바 있다. 네이버는 이번 협력을 계기로 뛰어난 기술력을 갖춘 다양한 글로벌 IT기업들과의 협력을 확대하며 시너지를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