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올레 tv 통해 ‘홈스쿨링’ 지원…코로나19로 인한 ‘개학 연기’ 고충 분담
KT, 올레 tv 통해 ‘홈스쿨링’ 지원…코로나19로 인한 ‘개학 연기’ 고충 분담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0.03.15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KT 제공)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KT 제공)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코로나19 확산에 전국 유치원과 초등학교의 개학이 연기되고 있는 가운데, KT가 올레 tv를 통한 ‘홈스쿨링’ 지원에 나선다.

KT는 15일 “이달 말까지 올레 tv ‘키즈랜드 TV 홈스쿨’ 특별관을 열고 156개 테마로 구성된 3700여 편의 콘텐츠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는 국내 IPTV 키즈 서비스 중 최다 규모다. 3700여편 중 1500여편의 콘텐츠에 대해 무료 이용이 가능하다.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핑크퐁, 노부영 등 기존에 유료로 제공하던 인기 콘텐츠 600여편을 무료로 전환해 키즈랜드 출시 이후 가장 많은 무료 콘텐츠를 제공하게 됐다.

키즈랜드는 주 이용층인 만 3세부터 만 7세 미취학 자녀를 둔 가구를 위해 누리과정부터 영어, 독서, 생활습관, 신체놀이, 미술놀이 등의 영역으로 나눠 홈스쿨링을 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기존에는 캐릭터·율동동요 등의 콘텐츠가 인기였다면, 최근에는 누리과정 영역별 큐레이션과 요가, 발레, 태권도 등 문화센터형 콘텐츠 이용이 늘었다. 특히 ‘우리집이 키즈카페’ 테마의 이용량은 코로나19 이슈 이전 대비 7.5배 증가했으며, 트윈클 요가&발레 테마는 4배 이상 증가했다.

또 KT는 예정보다 길어진 방학으로 육아 고민이 늘고 있는 부모들을 위해 육아 상담 콘텐츠와 휴식 보장 콘텐츠를 준비했다. 가사일·재택근무와 육아를 병행하는 부모님들에게는 캐릭터별 인기 Top10 몰아보기, 영어 120분 몰아보기, 다시 보는 디즈니 가족영화 등 일정 시간 이상의 육아 휴식을 보장하는 콘텐츠 큐레이션 50여개를 선보인다.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 송재호 전무는 ”올레 tv에서 제공하는 키즈랜드 TV 홈스쿨 콘텐츠가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진 육아 가정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고객들이 생활 속에서 직접 체감할 수 있는 혜택과 만족감을 제공할 수 있도록 고객 입장에서 진심을 다해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