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 업데이트…신규 PvP 모드 '투기장' 도입
컴투스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 업데이트…신규 PvP 모드 '투기장' 도입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1.05.07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컴투스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컴투스

[데일리포스트=송협 선임기자] 컴투스에서 실시간 전략 대전 게임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이하 백년전쟁)에 신규 PvP 모드인 투기장을 업데이트했다.

지난 29일 전 세계 동시 출시된 백년전쟁은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IP를 기반으로 높은 전략성과 짜릿한 전투 액션성을 모두 갖춘 신작이다. 출시 후 3일 동안 누적 매출 50억 원을 돌파하고, 이 중 해외 매출 비중 80% 이상, 서구권 매출 비중 50% 이상을 달성하는 등 세계 전역에서의 고른 성적으로 장기적 글로벌 흥행 기대감을 높여가고 있다.

이번에 도입된 투기장에서는 모든 몬스터의 레벨이 10으로 조정되고 장착한 룬 효과가 적용되지 않아, 동일한 레벨로 진검승부를 펼치는 재미를 제공한다. 유저들은 투기장에 입장한 후 10승을 달성하거나 3패를 하게 되면 보상을 획득할 수 있으며, 승리 횟수가 높을수록 최종 보상이 증가한다.

투기장은 백년전쟁 출시 전 개최된 글로벌 인플루언서 100인 매치전에서 활용된 모드로, 전투 대전의 재미는 물론 보는 사람들에게도 몰입감 높은 관전의 재미를 선사한 바 있다.

컴투스는 이번 투기장 업데이트를 통해 지인 혹은 글로벌 유저들과 함께 실력 경쟁을 겨루는 재미를 제공하고, 향후 다양한 e스포츠 대회 진행을 위한 기반 마련에도 힘쓴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