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 외국인 220만 시대'…KT, 다국어 안내문자 서비스 개시
'주한 외국인 220만 시대'…KT, 다국어 안내문자 서비스 개시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1.02.21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KT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KT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220만명의 외국인들이 거주하는 글로벌 국가이자 IT 강국답게 외국인 고객들도 세계 최고 수준의 IT 서비스를 불편 없이 활용할 수 있어야 한다. 외국인 고객을 비롯한 모든 고객들이 KT의 서비스를 이용하는 데 있어 동등한 서비스 경험과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언어 장벽을 해소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지속 발굴해 확대해 나가겠다" (KT 고객경험혁신본부장 박효일 상무)

KT에서 외국인 고객을 위한 다국어 문자 안내 서비스를 개시한다.

이에 22일부터 국내에 장기 체류하며 KT 서비스를 이용하는 외국인 고객들이 영어와 중국어, 베트남어 3개 국어로 작성된 안내 문자(MMS)를 받아볼 수 있게 됐다.

KT는 서비스의 가입 및 개통 시점부터 서비스 이용과 요금 수납에 이르기까지 고객이 반드시 알아야 할 410여 종의 필수 안내 사항을 비롯해 고객센터를 통해 가장 많이 접수되는 문의 사항 등 총 610여 종의 문자 안내 서비스를 다국어로 제공한다. 

자사의 모바일, 인터넷, IPTV 서비스 가입 고객 대상이며, 제공 언어와 서비스 범위는 향후 지속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