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새마을금고, '내수경제 활성화 지원' 적극 나서
부산 새마을금고, '내수경제 활성화 지원' 적극 나서
  • 신종명 기자
  • 승인 2021.01.18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새마을금고중앙회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새마을금고중앙회

[데일리포스트=신종명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지난 14일 반송새마을금고에서 '내수경제 활성화 지원사업' 물품 전달식을 하였다.

새마을금고중앙회는 '내수경제 활성화 지원사업'으로 전국 100개 새마을금고에 총 5억원 상당의 물품을 지원하여, 새마을금고를 통한 내수경제 진작을 추진하고 있다.

부산에는 총 10개 새마을금고에 5천만원 상당의 물품(국내산 도자기 세트) 지원하여, 고객이 지역시장 및 골목상권을 이용하고 금고에 영수증을 제시하면, 물품을 선물로 증정하게 된다.

박차훈 중앙회장은 "새마을금고는 이웃의 사랑을 바탕으로 성장한 금융 협동조합으로, 지역주민으로부터 받은 사랑을 지역사회에 환원하는 것이 새마을금고의 핵심 가치라고 생각 한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심각한 타격을 입은 지역상인과 국가 경제의 활성화를 위해 새마을금고가 든든한 버팀목이 되겠다."고 전했다.

이 밖에도 새마을금고는 코로나19로 인한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나누기 위해 소상공인 및 피해고객을 대상으로 '대출종합지원(만기연장, 상환유예, 긴급자금지원 등)', '공제료 납입 유예' 등 긴급 금융지원을 실시하며,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지역사회와 소외 이웃의 어려움 해결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