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한국형 퀘이커' 동남아에 역수출…누적 20만봉 돌파
롯데제과, '한국형 퀘이커' 동남아에 역수출…누적 20만봉 돌파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0.10.29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롯데제과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롯데제과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롯데제과에서 국내 입맛에 맞춰 개발한 ‘퀘이커 오트그래놀라’의 동남아 누적 수출량이 20만봉을 돌파했다.

롯데제과는 2018년부터 글로벌 오트밀 브랜드 퀘이커를 국내에 들여와 생산, 판매하고 있다. 

현재 국내에는 11종의 제품이 판매되고 있으며 모든 제품은 국내 입맛에 맞춰 롯데제과가 자체적으로 개발한 ‘한국형 퀘이커’다. 롯데제과는 이중 ‘퀘이커 오트그래놀라’ 2종(크랜베리아몬드, 골든넛츠)를 통해 동남아의 수출 판로를 열고 홍콩을 시작으로 판매처를 점차 확대해 나가고 있다.

롯데제과는 최근 ‘넛츠앤베리’ 등 새로운 그래놀라 제품을 수출 품목에 추가하여 제품 라인업을 확대했다. 향후 롯데제과는 해당 수출 제품이 ‘한국형 퀘이커’인 점을 더욱 강조하여 홍보를 지속하고, 적극적인 마케팅을 통해 판매 루트를 다양화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