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 바이러스 99.9% 제거 가능 환기 시스템 개발
대림, 바이러스 99.9% 제거 가능 환기 시스템 개발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0.06.14 0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대림산업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대림산업

[데일리포스트=송협 선임기자] “대림이 국내 최초로 개발한 환기시스템은 공기청정부터 살균과 냉방, 그리고 제습 기능까지 구현했으며 환기시스템 자체가 완벽한 살균 기능을 가질 수 있도록 신소재를 적용하는 방안도 연구 중입니다.” (대림산업 주택설비팀 이재욱 팀장)

대림산업이 국내 업계 최초로 안티 바이러스 환기시스템을 개발해 특허 출원했다. 본 시스템은 공기청정형 환기시스템에 자외선 발광다이오드(UV LED) 광촉매 모듈을 탑재해 바이러스를 제거하게 된다.

발광다이오드는 인체와 환경에 미치는 부작용은 적은 대신 상대적으로 살균 효과는 우수하다. 실제로 대림의 안티 바이러스 환기기스템은 한국산업기술시험원의 시험 결과 부유바이러스 저감률 99.9%, 부유세균 저감률 99.5%, 오존 발생농도 0.009ppm 등 우수한 성능을 확보했다.

대림은 지난 2016년 예일대학교 교수의 검증을 거쳐 업계 최초로 초미세먼지를 제거할 수 있는 ‘공기청정형 환기시스템’을 개발한 바 있다. 이 시스템은 실외기실 천장에 설치된 환기장치에 H13 등급 해파필터를 설치해 공기청정 기능까지 결합한 것이다.

H13등급 해파필터는 먼지의 입자 크기가 0.3㎛ 이상인 초미세먼지를 99.9% 제거가 가능하다. 특히 외부 미세먼지가 짙은 날의 경우 실내공기를 순환시키는 ‘공기청정’ 모드로 작동해 24시간 깨끗한 실내공기질을 유지할 수 있다.

때문에 환기시슽메을 통해 깨끗하게 정화된 공기는 천장에 거미줄처럼 연결된 급배기 덕트를 통해 안방과 거실, 주방 등 집안 전체에 고르게 전달된다.

대림은 여기에 제습 및 냉방기능까지 더해 환기시스템을 작동하면 실내 온도 28°C 기준으로 10분 내 사람이 쾌적하게 느껴지는 범위의 온도와 습도를 유지해 준다.

무엇보다 생활 소음 저감에 노력한 결과 운전시 발생하는 소음이 약 35db(데시벨) 수준에 불과해 일반 가정용 에어컨의 저소음 모드 보다 낮은 수준으로 입주민들은 조용한 환경에서 주거생활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