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롬·아주대 ICC, ‘면역과학 연구소 공동운영 ’ 업무협약
이롬·아주대 ICC, ‘면역과학 연구소 공동운영 ’ 업무협약
  • 김민아 기자
  • 승인 2020.04.22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이롬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이롬

[데일리포스트=김민아 기자] 이롬이 아주대학교 첨단바이오 기업협업센터(이하 ICC)와 ‘면역과학 연구소’ 설립 및 공동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면역과학 연구소를 공동운영해 면역소재 효능 분석 및 면역제품 개발을 더욱 활발히 진행, 산학협력의 결과를 만들기로 했다.

이롬은 ‘미슬토’ 치료법을 국내에 도입해 면역치료를 연구해 온 황성주 박사가 암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의 치료에 도움을 주고 건강식품을 대중화 하기 위해 설립한 기업이며 지난 20년 이상 면역력 도움이 되는 식품을 판매해왔다.

이롬 김상민 대표는 “이번 설립하는 면역과학 연구소는 아주대학교 최고의 의료, 제약전문 연구팀고 협업으로 다양한 면역소재 개발과 실험 및 상품화까지 원활히 진행해 면역시스템의 대중화를 이끌어 낼 것”이라며 “무엇보다 이롬이 면역전문 헬스케어 바이오 회사로 달바꿈 하는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