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 할인 혜택 선사하는 ‘수지성복힐스테이트’ 분양
특별 할인 혜택 선사하는 ‘수지성복힐스테이트’ 분양
  • 김희도 인턴기자
  • 승인 2020.02.14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김희도 인턴기자] 시행사 일레븐건설 등에 따르면 ‘수지성복힐스테이트’의 전용면적 134㎡, 179㎡ 가 현재 분양에 순항하고 있다는 소식이다.

수지성복힐스테이트는 1차 645가구, 2차 689가구, 3차 823가구 등 총 3,659가구 규모의 하이-퀄리티 브랜드 아파트다. 현재 분양가는 7억~8억원선에 형성돼있다.

일레븐건설 측은 최소금액으로 입주할 수 있도록 30개월 무이자 잔금유예 혜택을 제공하는 등 납부 조건을 추가로 완화했다. 일레븐건설 관계자는 “2억원대의 실입주금으로 중대형 아파트를 마련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라고 설명했다.

분양 담당자는 “미분양의 원인이 한 가지만 있던 것은 아니다”라며 “수도권에서 대형 평수가 가장 많았던 때로 물량 폭탄이 있었던 2010년에 입주를 진행했고, 이때는 미국발 금융위기로 대외 여건도 나빴다”고 말했다.

이어 “3년 전에 지하철이 개통되면서 교통 문제가 해결됐고, 물량도 어느 정도 소화됐다”며 “지금 분양시장에 내놓은 물량은 회사보유분 ‘스마트리빙’으로, 24개월간 살았던 아파트들이다”라고 설명을 덧붙였다.

현재 성복역 롯데캐슬이 84㎡ 기준 최근 11억 7천만원에 실거래됐고, 풍덕천 이편한세상도 9억 6천만원에 최근 거래됐다. 하지만 약 1km에 위치한 수지성복힐스테이트는 보다 넓은 평수를 7~8억 선에서 분양받을 수 있다. 또한, 중대형 평형대의 인기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어 앞으로도 주목할 만하다.

교통 여건도 다소 나아졌다. 수서차량기지 이전과 3호선 연장(용서고속도로라인~수서~판교~고기~신봉~광교)이 진행되고 있고, 지난 2016년에는 경기도 용인시가 신분당선 연장선을 개통해 서울로의 접근성도 좋아졌다.

호매실까지 연장되는 예타도 통과된 상황이다. 강남까지 10분대에 연결되는 GTX A노선 개통 계획도 예정돼 GTX 용인역이 개발되면 도심 접근성도 강화될 전망이다.

분양 담당자는 “2010년 이후로 중대형 평형대가 거의 분양되지 않아 매물이 부족하다”라며 “가격이 지금도 오르고 있지만 앞으로도 꾸준히 오를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수지성복힐스테이트는 잔금유예 30개월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총 3,659세대 중 소수의 잔여 가구가 남은 상태로 오래된 미분양이 곧 마무리될 것으로 전문가들은 예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