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 ‘KDB 키다리 아저씨’ 열 번째 나눔 실천
산업은행, ‘KDB 키다리 아저씨’ 열 번째 나눔 실천
  • 황정우 기자
  • 승인 2017.04.21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걸 회장 “복지사각지대 소외 계층 적극 후원”

[데일리포스트=황정우 기자] 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이 지난 20일 ‘KDB 키다리 아저씨’ 열 번째 후원 대상으로 서울 종로구 창신동 ‘동대문쪽방상담센터’를 선정하고 후원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이번 ‘KDB 키다리 아저씨’ 열 번째 수혜자인 ‘동대문쪽방상담센터’는 동대문 쇼핑상가 뒤편 쪽방촌에서 힘겹게 살아가고 있는 거주민들의 노숙자 전락 방지와 조기 사회 복귀 도모를 위해 다양한 복지 사업을 펼치고 있다.

현재 이 센터는 사회복지법인 ‘우리모두복지재단’ 소속으로 지난 2003년 설립, 5명의 센터 직원들이 쪽방 거주민 330명을 대상으로 ▲구직상담 ▲의료지원 ▲보건위생지원(세탁·이·미용) ▲주거환경개선▲디딤돌 하우스 운영 ▲사랑의 쌀독 후원 등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키다리아저씨_1 <사진설명=사진 외쪽부터 '동대문 쪽방상담센터' 이경희 소장, 산업은행 이동걸 회장>

동대문쪽방상담센터 이경희 소장은 “추운 겨울을 어렵게 이겨 낸 쪽방 거주자들에게 산업은행의 도움으로 봄 맞이 쪽방 도색 작업과 무더운 여름철 대비 생수 지원 사업을 실시 할 수 있게 됐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이번 동대문쪽방상담센터 후원으로 열 번째 키다리 나눔 실천에 나선 산업은행은 지난 2005년부터 13년간 ‘영등포쪽방촌’ 후원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서울지역 5개 쪽방촌 중 2곳을 지원하는 등 이웃사랑을 나누고 있다.

산업은행은 정부나 기업의 손길이 닿지 않는 복지 사각지대 소외 이웃들을 돕기 위해 지난해 말부터 ‘KDB 키다리 아저씨’ 후원 사업을 펼치고 있으며 이번 동대문쪽방상담센터 지원을 비롯해 총 열 차례 걸쳐 1억1000만원 규모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산업은행 이동걸 회장은 “복지사각지대 소외계층 지원사업인 ‘KDB 키다리 아저씨’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 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자료제공:산업은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