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Homepage
  • >
  • Top
  • >
  • LG 이사회, 구광모 LG전자 상무 사내이사 내정

LG 이사회, 구광모 LG전자 상무 사내이사 내정

[데일리포스트=송협 기자] LG그룹 지주회사인 주식회사 LG가 와병 중인 구본무 회장의 장남인 구광모 LG전자 상무를 사내이사로 선임했다.

LG는 17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구 상무를 ㈜LG 등기임원으로 선임하는 안건을 상정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앞서 구 회장은 올 초부터 건강이 악화되면서 공식 업무를 어렵게 됐다는 소문이 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재계는 구 상무의 경영권 승계가 사실상 탄력을 받게 된 것 아니냔 관측이 제기되고 있다.

이날 등기 임원으로 선임된 구 상무는 (주)LG의 지분 6.24%를 보유한 3대 주주다. 그의 부친인 구 회장이 11.28%, 구본준 부회장이 7.72%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구 회장의 건강 악화로 LG그룹 경영의 전반은 구 부회장이 챙겨 왔다. 구 상무의 친부는 구본능 희성그룹 회장으로, 장자 승계 원칙이 확고한 LG그룹에서 구본무 회장이 아들이 없어 4세 중 연장자인 구 상무를 양자로 입적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구 상무는 지난해 정기임원 인사에서 LG전자 B2B사업본부 ID(정보 디스플레이) 상무로 수평이동 했다. 재계에서는 구 상무가 일선에서 본격적으로 경영 수업을 받기 위한 인사라는 평가를 내놨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

Bus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