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카카오I 오픈빌더’ CBT 시동

[스타트업 워치=김동진 기자]카카오가 카카오I(아이) 오픈빌더의 CBT(Closed Beta Test)를 시작하고 본격적인 순항에 나섰다.

카카오I 오픈빌더는 카카오의 AI기술과 카카오톡 접점이 요구되는 파트너, 개인에게 제공되는 플랫폼이며 직관적인 인터페이스로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에게 적용할 수 있는 챗봇을 만들고 스마트 스피커 카카오미니에 활용되는 음성형 서비스를 손쉽게 만들 수 있다.

카카오는 정식 오픈에 앞서 다양한 유형의 챗봇을 선보이고 이용자들의 챗봇 경험을 늘리기 위해 이번 CBT를 진행하게 됐다.

이에 따라 챗봇 제작을 희망하는 파트너는 카카오가 선정한 ▲꿈 많은 청년들 ▲라이트브레인 ▲루나소프트 ▲머니브레인 ▲미니소프트 ▲젠트파이 ▲커넥트온 ▲인포뱅크 등 8개 공식 에이전시를 통해 CBT에 참여할 수 있다.

카카오는 현재 카카오I 오픈빌더를 활용해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의 개설과 운영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플러스친구, 영국 프리미어리그 경기 일정과 결과, 뉴스 등 정보를 알려주고 응원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는 프리미어리그봇, 그리고 30개 프랜차이즈 브랜드 음식을 주문할 수 있는 카카오톡 주문하기 등 다양한 챗봇을 순차적으로 출시하고 있다.

카카오톡 정의정 상무는 “챗봇은 고객이 질문을 올리면 실시간으로 답해주는 인공지능 채팅 서비스이며 이는 카카오가 가장 잘 할 수 있는 분야”라며 “챗봇이 확대되면 시간과 장소 등 제약없이 주문과 상담, 추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어 카카오톡 이용자들의 편의성이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I 오픈빌더는 다양한 파트너가 이용할 수 있도록 연내 정식 오픈 예정이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

Busin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