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바게뜨, 올해도 ‘구세군 1호 성금’ 전달…14년 동안 지속적 ‘사회공헌’
파리바게뜨, 올해도 ‘구세군 1호 성금’ 전달…14년 동안 지속적 ‘사회공헌’
  • 곽민구 기자
  • 승인 2019.11.22 0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파리바게뜨 제공)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파리바게뜨 제공)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파리바게뜨가 올해도 어김없이 구세군 1호 성금을 전달했다.

파리바게뜨는 “서울 종로구 파리바게뜨 카페대학로점에서 올해로 14주년을 맞은 ‘구세군 1호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21일 밝혔다.

파리바게뜨는 지난 2006년부터 14년 동안 지속적으로 구세군 1호 성금을 전달하며 어려운 이웃과 함께 하는 따뜻한 나눔 문화를 이끌어왔다. 이날 전달식에는 파리바게뜨 황재복 대표이사와 구세군자선냄비본부 곽창희 사무총장이 참석했다.

전국 파리바게뜨 매장 내 구세군으로부터 전달받은 미니 자선냄비를 설치하고 연말까지 모금 활동을 진행해 모인 금액을 구세군에 전달할 계획이다. 이 기부금은 구세군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 등을 통해 다양한 지역사회복지 개선에 사용될 예정이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파리바게뜨는 지난 14년간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을 돌아보며 훈훈한 온기를 함께 나눌 수 있도록 꾸준히 구세군 모금 활동을 이어왔다”며 “앞으로도 따뜻한 마음을 담은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천하며 누구든 참여할 수 있는 손쉽고 훈훈한 기부문화를 마련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외에도 파리바게뜨는 푸드뱅크, 월드비전 등과 함께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파리바게뜨 제품을 전달하는 등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자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