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피곤에 지친 현대인 위한 ‘수면카페’ 등장
日 피곤에 지친 현대인 위한 ‘수면카페’ 등장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3.07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슬레, 수면 공간과 커피를 제공하는 이색 카페 일본서 오픈

[데일리포스트=김정은 기자] 일본에서 바쁘고 지친 현대인들이 잠시 눈을 붙일 수 있는 재충전의 공간 ‘수면카페’가 등장해 화제다.

네슬레 일본은 3월 6일 도쿄 시나가와구(東京都 品川?)에 ‘네스카페 수면카페’ 플래그십 매장을 오픈하고 기자설명회를 개최했다.

이 카페에서는 이용자가 원하는 코스를 선택해 침대 혹은 리클라이닝 기능이 있는 가죽 소파에서 양질의 낮잠과 수면을 체험할 수 있다.

30분간 낮잠(휴식)과 커피 한잔이 제공되는 ‘낮잠코스(Nap Course)’를 비롯해 1시간~3시간까지 30분 단위로 수면시간을 연장해 선택할 수 있는 ‘수면코스’가 있다. 수면코스는 매트리스와 베개를 취향대로 고를 수 있고 無카페인 커피와 일반 커피가 각각 한잔씩 제공된다.

또 수면에 적합한 밝기와 색상을 정할 수 있는 사물인터넷(IoT) 조명, 자연의 소리로 수면을 권하는 BGM, 낮잠과 수면 뇌파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해 수면의 질을 확인할 수 있는 아이마스크도 제공한다.

30분 낮잠과 커피 한잔이 제공되는 기본 낮잠코스 비용은 750엔이며 수면코스는 1500엔부터다. 수면카페 공식사이트에서 예약 접수를 받고 있다.

이번 수면카페 매장 오픈은 시나가와구 오이마치(大井町)의 한 비영리단체(NPO)와 함께 진행한 '커피 웰니스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네슬레 일본 측은 신주쿠와 긴자 등에서 3회에 걸쳐 기간 한정으로 운영한 수면카페에 대한 직장인들의 반응이 매우 좋아 이번에 정식 오픈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