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홍만, 아버지와 눈 바라보며 눈물 "남은 인생 편안하게.."
최홍만, 아버지와 눈 바라보며 눈물 "남은 인생 편안하게.."
  • 김민주 기자
  • 승인 2019.12.02 22: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설명=채널A 아이콘택트/데일리포스트
사진설명=채널A 아이콘택트/데일리포스트

 

[데일리포스트= 김민주 기자] '아이콘택트' 최홍만이 눈물을 흘렸다.

2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에서는 최홍만이 출연, 고민을 털어놓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최홍만은 아픈 가족사를 털어놨다. 그는 사진 한 장 때문에 고교 시절 이후 가족과 멀어졌다고 밝혔다. 이어 방송을 통해 다시 가족과 화목하게 지내기 위해 용기를 내 출연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홍만의 아버지가 등장했다. 두 사람은 서로를 마주보고 응시했다. 최홍만은 "내가 워낙 사람들에게 주목을 받아서 가족끼리 간단한 식사, 여행도 못하고 사소한 것들을 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어머니도 하늘에 계신데 남은 인생 편안하게 하고 싶은거 하고 사소한 추억을 남기고 싶다"고 아버지를 향한 진심을 전했다.

최홍만과 그의 아버지는 한동안 눈물을 흘리며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한편 '아이콘택트'는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