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UCC 공모전’ 8팀 시상
우리은행,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UCC 공모전’ 8팀 시상
  • 곽민구 기자
  • 승인 2019.11.14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우리은행 제공)
(데일리포스트 이미지 출처=우리은행 제공)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우리은행이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UCC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우리은행은 “지난 13일 서울시 중구 본점에서 ‘대학생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UCC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 수상 팀을 초청하여 UCC 수상작품을 함께 감상하고 상금과 기념품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지난 9월부터 약 한 달간 대학생을 대상으로 ‘보이스피싱 피해예방을 위한 UCC공모전’을 실시했다. 최근 급증하고 있는 2030세대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하고 이들의 사회적 관심과 경각심을 고취할 목적으로 마련한 이번 공모전에는 대학생의 다양한 시각과 참신한 아이디어가 담겨진 작품이 다수 접수됐다.

우리은행은 공모전에 참여한 대학생을 격려하기 위해 수상팀을 5팀에서 8팀으로 확대했다. 대상 ‘우리의 이야기’1개팀, 최우수상 ‘당신의 지갑은 안전합니까?’등 3개팀, 우수상‘당황하지 마세요’등 4개팀에 대한 시상이 진행됐다.

이번 수상작은 페이스북, 유튜브 등의 SNS에서 보이스피싱 피해예방을 위한 홍보영상으로 내년 1월부터 활용된다.

시상식에 참여한 한 대학생은 “UCC 공모전을 준비하며 보이스피싱의 심각성을 다시 한 번 깨닫게 됐으며, 우리가 제작한 UCC 영상이 보이스피싱 피해예방에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은행은 소비자브랜드그룹 금융소비자보호센터 내에 전기통신금융사기 피해예방 업무를 총괄하는 금융사기대응팀을 2018년 1월 신설하여 보이스피싱 방지에 노력하고 있다. 금융사기대응팀에서는 지난해 314억원, 올해 상반기 204억원의 피해를 예방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