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서민금융 부문 ‘금융위원장상’ 영예…‘시중은행 최초’ 수상 쾌거
신한은행, 서민금융 부문 ‘금융위원장상’ 영예…‘시중은행 최초’ 수상 쾌거
  • 곽민구 기자
  • 승인 2019.10.29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제공)
(사진=신한은행 제공)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신한은행의 지속적이고 다양한 서민금융 지원이 인정을 받았다.

신한은행은 29일 “금일 서울시 소재 여의도 63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제4회 금융의 날 기념식’에서 서민금융 단체(기관)부문에서 ‘금융위원장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금융의 날 기념식’은 금융에 대한 국민의 이해를 높이고 금융의 역할과 책임을 되새기며 금융권 종사자들을 격려하기 위한 자리로 ‘서민금융’, ‘금융혁신’, ‘저축우수’ 등 3개 부문으로 나누어 우수 기관과 직원, 저축과 기부에서 모범이 되는 국민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한은행은 ▲새희망홀씨대출, 사잇돌 중금리대출 은행권 1위 ▲은행권 최다 거점점포 및 전담창구 운영 ▲은행권 최초 모바일 서민금융대출 시행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이벤트 ▲서민금융 우수/미담 사례집 발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서민금융을 지원해왔으며, 이러한 성과들을 인정받아 시중은행 최초로 서민금융 단체(기관)부문에서 금융위원장상을 수상했다.

신한은행은 신한금융그룹의 ‘금융의 힘으로 세상을 이롭게 한다’라는 미션을 바탕으로 고객과 신한, 그리고 사회의 가치가 함께 커지는 상생의 선순환 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이외에도, 서민금융, 금융혁신, 저축우수 각 부문에서 우수한 공로를 인정받은 직원들이 개인 부문에서 각각 금융위원장상을 수상했다.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은 “그 동안 신한은행의 서민금융 지원 노력을 인정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모든 고객이 금융서비스를 이용하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지원해 고객의 행복과 성공을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