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듀얼 스크린 알리려 美 e스포츠대회 후원 나서
LG전자, 듀얼 스크린 알리려 美 e스포츠대회 후원 나서
  • 곽민구 기자
  • 승인 2019.10.17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G전자 제공)
(사진=LG전자 제공)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LG전자가 스마트폰 제조사로는 처음으로 북미에서 열리는 e스포츠대회 후원에 나섰다.

LG전자는 17일 “e스포츠 분야 세계 최대 규모 운영단체인 ESL(Electronic Sports League)이 주최하는 e스포츠대회 'ESL모바일오픈 시즌3'를 공식 후원한다”고 밝혔다.

‘ESL모바일오픈 시즌3’ 대회는 17일(현지시간)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미국 전역에서 4주간 진행된다. 종목은 인기 모바일 게임 '배틀그라운드', '클래시오브클랜', '아스팔트9' 등이다.

대회 결승전은 다음 달 15일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열리며, 결승전 참가자는 LG G8X 씽큐(국내명 LG V50S 씽큐)와 듀얼 스크린을 사용해 경기를 치른다. 결승전은 유튜브, 트위치 등으로 전 세계에 생중계된다.

LG전자는 결승전 현장에 별도 전시 부스를 마련하고 G8X 씽큐와 듀얼 스크린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게 할 계획이다.

LG전자 북미법인대표 조주완 부사장은 "LG G8X 씽큐와 LG 듀얼 스크린은 몰입감 높은 모바일게임 사용자경험을 제공한다"며 "이번 후원으로 더 많은 고객이 LG 듀얼 스크린의 잠재력을 알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