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클라우드 기반 협업 플랫폼 ‘CLAYON’ 오픈

[데일리포스트=정태섭인턴기자] KB금융그룹은 19일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고 외부와의 협업을 가속화하기 위하여 ‘CLAYON’ 플랫폼을 오픈 했다.

‘CLAYON’은 Cloud + Play + On의 합성어로,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내부직원과 외부의 다양한 참여자들이 자유롭게 새로운 아이디어를 구현하고 실행하는 것을 의미한다.

‘CLAYON’은 클라우드 개발환경과 웹 포탈로 구성되는데, 주요 기능은 ① 서비스 개발자가 원하는 개발환경을 간편하게 제공 ② 개발된 서비스와 솔루션을 등록하여 누구나 활용할 수 있는 체계 ③ 동영상을 등록하고 다운받을 수 있는 환경 ④ 협업을 통한 일하는 방식 지원을 위한 프로젝트 협업 툴 등이 있다.

KB금융그룹 관계자는 “고객중심의 서비스가 확산되기 위해서는 다양한 Player들이 제공하는 서비스와 금융을 결합하여 새로운 콘텐츠를 창출하는 구조가 반복적이고 신속하게 이루어져야 하는데, 이번에 오픈한 ‘CLAYON’이 그 인프라로서 역할을 수행할 수 있을 것 이다”고 말했다.

예를 들면, 스타트업들이 금융회사와 제휴하기 위해서는 서비스를 기획하고 내부IT에 적용하기 위한 요건을 수립하여 보안성, 필요한 용량을 사전적으로 검토하는 등 일련의 절차로 이루어졌지만 ‘CLAYON’을 활용하면 서비스를 기획한 후 간단한 신청절차만으로 개발을 착수할 수 있게 된다. 또한, 개발된 서비스와 솔루션은 ‘CLAYON’ 등록을 통해 오픈이 가능하다.

KB금융그룹은 ‘CLAYON’을 활용할 첫번째 Player로 대학생들과 손을 잡았다. 대학IT창업동아리(SOPT)와 협력하여 ‘Youth 기반 생활금융 서비스’를 주제로 아이디어 공모를 받았고 그 중 6개팀을 선정하여 App Challenge를 진행하고 있다. ‘CLAYON’ 오픈을 통해 KB금융그룹이 그 동안 내부직원을 대상으로 진행했던 App 경진대회를 외부의 젊은 Player인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확대한 것이다.

한편 KB금융그룹 관계자는 “‘CLAYON’은 내부직원들이 TFT를 통해 직접 구축하여 클라우드 운영경험의 기반을 마련한 것에 큰 의미가 있다”면서, “이번에는 작은 규모로 시작하여 2019년 3월에 확장할 계획을 가지고 있고, 11월 19일 오픈과 동시에 KB와 같이 협업 프로세스를 같이 진행할 스타트업을 모집하며, 선정된 스타트업과는 비금융과 금융이 결합되는 생활 속의 혁신적 금융 서비스를 협력할 예정”이라고 계획을 밝혔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스타트업…세계를 보다

자율주행·드론

4th & Te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