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KT, 인공지능 아파트 구축 위한 업무협약 체결

[스타트업 워치=송협 기자] 현대건설이 인공지능 아파트 구축을 위해 KT와 업무 협약에 나섰다.

신개념 인공지능 아파트는 현대건설이 자체적으로 개발한 보이스홈(음성인식) 플랫폼과 KT의 기가지니(음성인식)플랫폼 간 연동 서비스로 제공되며 모든 음성인식 서비스를 힐스테이트 입주민에게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현대건설은 인공지능 아파트를 올 상반기 공급 예정인 힐스테이트 단지부터 순차적으로 적용해 인공지능 스마트홈 시스템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힐스테이트 입주민들은 앞으로 안방과 거실, 주방 등 실내 곳곳에 설치된 음성인식 인공지능 시스템 보이스홈을 통해 음성 명령만으로 빌트인 기기를 비롯해 IoT(사물인터넷)제품 제어가 가능하게 된다.

아울러 KT에서 제공하는 교통정보 및 날씨, TV뉴스 등 생활정보를 비롯해 생활서비스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받을 수 있고 거실 월패드를 통해 KT IPTV도 이용 가능하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신개념 음성인식 아파트’를 구축하게 돼 힐스테이트 고객들은 차별화된 서비스를 받게 될 것”이라며 “향후에도 통신사와 포털사 등 타 산업과 업무협력을 통해 모든 콘텐츠를 제공하는 서비스를 이용토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 facebook
  • googleplus
  • twitter
  • linkedin
Previous «
Next »

자율주행·드론

블록체인·가상화폐

금융.증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