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전북대학교와 LED 식물공장 활용한 식의약소재 개발
동아제약-전북대학교와 LED 식물공장 활용한 식의약소재 개발
  • 황선영 기자
  • 승인 2022.12.09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염증 효과 및 폐기능 개선 가능성 보인 염생식물 활용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동아제약

ㅣ데일리포스트=황선영 기자ㅣ"동아제약의 제품 연구개발 능력과 마케팅 경험이 전북대 LED 식물공장 및 재배 기술과 만나게 됐습니다. 이를 토대로 질병치료, 건강기능향상, 스킨케어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공동연구 및 상업화 추진에 나서겠습니다"(동아제약 관계자) 

동아제약은 전북대학교와 LED 스마트팜 기반의 첨단 식의약소재 산업화기술 개발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동아제약은 전북대학교로부터 '염생식물을 활용한 항염 및 폐손상개선 물질' 기술을 이전 받고, 제품화를 위한 연구개발에 나선다.

염생식물은 바닷가 등의 염분이 많은 토양에서 자라는 식물로, 그동안 바닷가 잡초 정도로 여겨졌다. 하지만 항염 효과와 폐손상 개선 기능에 관한 연구결과가 나오면서, 최근에는 기능성 식품과 의약 소재 등 다양한 분야로 개발이 이루어지고있다. 

전북대학교는 기술이전과 더불어 LED농생명융합기술연구센터에서 염생식물을 배양해 동아제약에 공급할 예정이다.

LED식물공장에서 염생식물을 배양하면 해외소재의 국내산 전환이 가능하고, 중금속이나 미세플라스틱 등 유해물질 오염 가능성이 낮으면서도 성분함량이 균질한 소재를 지속적으로 확보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