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스타2022] 펄어비스 부스 없었음에도 ‘검은사막’ IP의 지스타 총출동 이유는?
[지스타2022] 펄어비스 부스 없었음에도 ‘검은사막’ IP의 지스타 총출동 이유는?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2.11.19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펄어비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펄어비스

ㅣ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ㅣ펄어비스는 17일부터 20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진행되는 ‘지스타 2022’에 BTC관과 BTB관 모두 참여하지 않았다. 그럼에도 ‘검은사막’ IP가 ‘지스타 2022’ 현장에서 플레이가 됐다고 한다. 그 이유는 삼성전자와 스틸시리즈 부스에서 찾을 수 있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스토어' 부스에서 최신 모바일 기기를 통해 '검은사막 모바일'을 시연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전시된 최신 게이밍 모니터에서는 '검은사막 모바일' 플레이 영상을 상영했다.

게이밍 기어 브랜드 '스틸시리즈' 부스에서도 PC, 플레이스테이션, 엑스박스를 통해 ‘검은사막’과 ‘검은사막’ 콘솔 모두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참관객들은 ‘검은사막’의 다양한 콘텐츠 중 사냥의 재미에 초점을 맞춰 ▲폴리숲 ▲파두스 ▲가하즈 등 사냥터에서 게임을 즐길 수 있었다.

‘검은사막’ IP는 전세계 150개국 5000만명에게 서비스되고 있는 글로벌 인기 게임으로 세계적인 파트너사들과 글로벌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지스타 2022’에 ‘검은사막’ IP가 총출동 한 이유도 그 일환이다.

앞서 펄어비스 ‘검은사막’ IP는 지난 8월 삼성디스플레이와 세계 최대 게임 전시회 '게임스컴 2022'에서 퀀텀닷-유기발광다이오드(QD-OLED) 및 유기발광다이오드 디스플레이의 우수성을 알리는 컬래버레이션 이벤트를 진행한 바 있다.

또 9월에는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22'에서는 LG전자와 ‘검은사막’을 활용해 고성능 게이밍 모니터 'LG 울트라 기어'의 고화질 경험을 제공하는 체험형 전시 이벤트를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