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차 고객 맞춤 서비스 제공 나선 SK네트웍스…‘더카펫’ 신규 기능 추가
수입차 고객 맞춤 서비스 제공 나선 SK네트웍스…‘더카펫’ 신규 기능 추가
  • 김상진 기자
  • 승인 2022.08.18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SK네트웍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SK네트웍스

|데일리포스트=김상진 기자| “더카펫은 수입차 고객들에게 만족을 제공하는 차량 관리 앱으로 앞으로 O2O 엔진오일 교환 패키지 판매와 정비소 대리점 간 부품 거래 시스템 개설 등 고객 만족을 위한 서비스를 지속할 계획입니다.” (SK네트웍스 관계자)

SK네트웍스가 수입차 운전고객 정비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수입차 관리 앱 ‘더카펫(THE CARPET)에 정비소 방문 예약 기능을 신규로 추가했다.

새로 오픈한 정비소 예약 기능을 통해 고객은 더카펫과 제휴된 우수 정비업체 중 내 수입차 동일 모델 정비경험이 많은 정비소 등 원하는 조건에 맞는 정비소를 선택하고 편한시간대를 정해 소모품 교환 또는 진단점검을 예약할 수 있다.

또 더카펫 가입 고객은 예약 방법 상관없이 앱을 통해 정비 내역을 관리받게 된다. 지금까지 더카펫이 고객에게 단방향으로 ’정비소 정보 검색‘ 혹은 ’정비명세서 발송 및 소모품 교환주기 관리‘ 서비스에서 업그레이드 됐다.

여기에 이번 정비소 예약 기능 오픈을 통해 고객과 정비소가 서로 소통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서 역할을 강화했으며 이를 통해 수입차 고객이 차량 관리 필수 앱으로 더카펫을 이용할 것으로 기대된다.

수입차 특화 차량관리 플랫폼 더카펫은 제조사 보증기간 종료 후 정비 업체 선택에 어려움을 겪는 수입차 운전 고객들을 위해 SK네트웍스가 개발한 앱으로 내 차량에 맞는 수입차 정비소 검색과 차량 모델별 정비 건수 확인 뿐 아니라 정비 명세서 텍스트를 자동 인식해 정비 이력 및 소모품 관리를 돕고 있다.

특히 국내 수입차 100만대 이상 정비 데이터 분석을 통해 각 정비항목 설명과 항목 전문 정비소를 탐색할 수 있다. 무엇보다 생소한 경고등 이미지를 촬영해 AI 사전 진단 챗봇에게 업로드하면 차량의 문제를 확인할 수 있다.

한편 SK네트웍스는 이달 말까지 신규 회원 선물 제공 및 정비 후 명세서 수령 고객 대상 1년치 주유권 증정 이벤트도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