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삼성전자, 1784에 국내 최초 ‘이음 5G’ 서비스 구축
네이버클라우드-삼성전자, 1784에 국내 최초 ‘이음 5G’ 서비스 구축
  • 곽민구 기자
  • 승인 2022.06.02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네이버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네이버

[데일리포스트=곽민구 기자] 네이버클라우드와 삼성전자가 네이버 제2사옥 1784에 이음5G(5G 특화망) 서비스 구축했다.

지난해 11월 5G 특화망을 신청한 네이버클라우드는 올해 3월 삼성전자와 ‘5G 특화망 및 클라우드 솔루션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그 일환으로 최근 삼성전자의 이음5G 전용 장비를 1784에 적용한 데 이어 무선국 개설 인허가 절차를 완료해 국내 최초로 5G 특화망이 도입된 테크컨버전스 빌딩으로 변화시켰다.

이번 5G 특화망 도입을 통해 1784는 인공지능(AI), 로봇, 자율주행 등 첨단기술이 융합된 혁신 서비스들을 지속적으로 실행할 테스트베드 역할을 하게 된다. 특히 양사는 1784에서 세계 최초로 5G 특화망과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하는 자율주행 로봇 서비스를 선보인다.

‘이음5G’에 연결된 클라우드는 로봇의 두뇌 역할을 해 수십에서 수백 대에 달하는 로봇과 정보를 동시에 주고받을 뿐 아니라 자율주행 경로를 초저지연·실시간으로 제어한다. 이를 기반으로 로봇은 1784 내 임직원들에게 편의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삼성전자는 대용량 데이터 업로드가 요구되는 1784 입주 기업의 특성에 맞춰 ‘이음5G’ 전용 장비의 업로드 주파수 비중을 일반 통신망(약 20%) 대비 약 두 배 수준으로 확대 할당, 한 번에 여러 로봇의 데이터 업로드를 처리할 수 있게 했다.

네이버클라우드와 삼성전자는 ‘이음5G’와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하는 비즈니스 모델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활용사례를 적극 발굴해 국내외 5G 특화망 사업 활성화 및 생태계 확장에 기여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양사는 1784 ‘이음5G’ 서비스를 시작으로, 내년 세종시에 구축 예정인 '각 세종' 신규 데이터센터에서도 협력을 이어나간다. 이와 함께 제조, 물류, 항만, 의료 등 여러 산업 분야의 기업들과 ‘이음5G’ 도입을 위한 논의를 진행 중이다.

삼성전자 네트워크사업부 B2B∙B2G 그룹 장용 상무는 "네이버와의 이번 협력은 국내 ‘이음5G’ 1호라는 점을 넘어서 5G, 로봇, 클라우드 등 양사의 미래 기술에 대한 비전과 기술력이 결합돼 다양한 시너지를 창출한 첫 사례라고 본다"며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국내외 5G 특화망 생태계를 구축하여 다양한 분야에서 5G 특화망 비즈니스 사례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네이버클라우드 전략&기획 총괄 한상영 상무는 "삼성전자와 함께 ‘이음5G’를 확산하고,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더 많은 기업이 디지털 혁신을 이룰 수 있도록 지속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