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파트너사 스펙트럼에 240억원 규모 투자
한미약품, 파트너사 스펙트럼에 240억원 규모 투자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2.01.05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데일리포스트=한미약품 사옥 / 한미약품제공
ⓒ 데일리포스트=이미지제공 / 한미약품

[데일리포스트=송협 선임기자] “스펙트럼과의 협력은 한미약품의 미래 성장 핵심 동력 중 하나입니다. 한미의 혁신적 신약인 롤론티스와 포지오티닙을 미국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시키기 위해 이번 투자를 결정했습니다.” (권세창 한미약품 사장)

한미약품이 자사 항암 신약 ‘포지오티닙’과 ‘롤론티스’를 개발 중인 스펙트럼에 240억원 규모의 전략적 지분투자를 진행했다.

한미약품은 현재 개발 중인 롤론티스와 포지오티닙이 미국 FDA 시판허가 예상됨에 따라 미래가치를 선점하고 스펙트럼과 협력관계 구축을 위해 1주당 1.6달러로 240억 원 규모의 스펙트럼 주식을 취득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이로써 한미약품의 스펙트럼 지분율은 약 10%대로 확대된다.

한미약품은 이번 지분 투자와 더불어 스펙트럼과 체결한 롤론티스와 포지오티닙에 대한 라이선스 계약의 마일스톤 및 로열티 조건을 변경했다. 스펙트럼의 상업화 비용 부담을 줄여주고두 제품이 미국에서 판매되는 시점부터 발생하는 수익을 양사가 폭넓게 배분하는 방식이다.

변경된 계약에 따라 한미약품은 롤론티스 미국 시판허가와 함께 스펙트럼으로부터 수취할 마일스톤을 추가 로열티로 조정해 연도별로 받기로 했다. 또 한미약품이 생산해 스펙트럼에 공급하는 롤론티스의 공급 원가도 현실화한다.

또 포지오티닙도 시판허가와 동시에 받게 될 마일스톤을 추가 로열티 충당 방식으로 변경하기로 했다. 포지오티닙 로열티를 연간 순 매출액의 두 자릿수 후반대 비율로 유지하다가 마일스톤 금액만큼 충족되면 이 비율을 두 자릿수 중반대로 조정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