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태제과, 허니버터칩 공장 2배로 증설 ‘결정’
해태제과, 허니버터칩 공장 2배로 증설 ‘결정’
  • 황선영 기자
  • 승인 2015.04.08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에 ‘허니버터' 열풍을 불러일으킨 허니버터칩 제조 공장이 2배로 증설된다.


해태제과는 합작사인 일본 가루비사와 함께 강원도 원주시에 위치한 문막공장 인근에 허니버터칩 공장을 증설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해태제과에 따르면 허니버터칩 공장 증설에 대해 일본 가루비사와 합의했고 현재 설비와 투자규모 등 세부적인 사항을 조율 중에 있다. 신규 공장 가동은 내년 2~3월을 목표로 하고 있다.



새로운 생산공장이 완공되면 허니버터칩은 현재 보다 두 배 정도 공급량이 늘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며, 현재 허니버터칩의 최대 생산량은 매월 75억원 정도다. 최첨단 감자칩 생산설비를 도입한 신규 공장이 완공되면 최대 150억원으로 2배 정도 증가된다.



한편, 신정훈 해태제과 대표는 합작파트너인 일본 가루비사를 적극적으로 설득해 이번 투자를 성공시켰다. 일본 가루비사는 향후 높은 성장성이 예상되는 한국 감자칩 시장을 해태제과가 주도할 있다고 보고 투자를 결정했다.



해태제과 관계자는 "이번 투자 결정으로 이미 국내 감자칩 시장의 패스트 무버인 해태제과가 시장을 선도해 나갈 수 있는 더 강력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