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알러지 잡는 ‘벽걸이 에어컨’ 출시
LG전자, 알러지 잡는 ‘벽걸이 에어컨’ 출시
  • 황선영 기자
  • 승인 2015.04.08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강력해진 난방 능력, 높아진 전력 효율과 더불어 알러지 원인 물질 제거 기능까지 갖춘 벽걸이 에어컨 6종을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LG전자에 따르면 휘센 벽걸이 에어컨(냉방면적 29.3㎡ 기준)은 기존제품 대비 냉기 토출구를 약 20% 넓혀 냉기 손실을 최소화해 냉방 속도는 25% 높였다.



이 제품이 탑재한 '아이스 쿨파워' 기능은 일반 냉방 모드 대비 4℃ 더 차가운 바람을 강력하게 내보내 실내 온도를 빨리 낮춰준다. LG전자는 앞서 출시한 스탠드형의 '휘센 듀얼 에어컨'에도 '아이스 쿨파워' 기능을 적용했으며, 양쪽 냉기 토출구에서 나오는 바람의 세기와 방향을 사용자가 원하는 대로 각각 제어할 수 있다.



휘센 벽걸이 에어컨은 고효율 인버터 컴프레서를 장착해 동일한 냉방 성능을 위해 일반 컴프레서 적용 모델의 약 63% 전력만을 사용한다. 에너지소비효율은 1등급이다.



휘센 벽걸이 에어컨에 탑재된 '3MTM 알러지 필터'는 공기 중에 떠다니는 알러지 원인 물질인 곰팡이, 진드기, 각종 세균을 약 95%까지 제거한다. 이 제품은 영국 알러지 협회(BAF: British Allergy Foundation)인증을 받았다. 사용자는 필터를 교체할 때 본체 뚜껑을 열지 않고 제품 상단의 필터 커버만 간단하게 위로 들어올리면 된다.



이 제품은 기존 제품 대비 슬림한 디자인을 구현해 인테리어 느낌을 강조했다. 또 LED(발광다이오드) 방식의 히든 디스플레이는 제품이 꺼져 있으면 보이지 않다가, 제품을 켜면 제품 겉면에 나타나 운전 상태, 설정 온도, 전력 사용량 등 주요 정보를 은은하게 표시해준다. 벽걸이 에어컨 6종의 출하가는 95만 원~135만 원이다.



LG전자 RAC사업부장 오정원 상무는 "뛰어난 냉방 성능에 알러지 제거 기능, 세련된 디자인까지 갖춘 휘센 벽걸이 에어컨으로 프리미엄 에어컨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