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AI·운영 플랫폼 ‘SACP’ 고도화 나선 신한은행
국내 최초 AI·운영 플랫폼 ‘SACP’ 고도화 나선 신한은행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1.10.07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신한은행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신한은행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AI 학습·운영 플랫폼 SACP 2.0 구축을 통해 인공지능 개발 생산성 향상과 시장 환경 변화에 대응이 가능해졌습니다. 신한은행은 고도화된 AI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 만족도를 높이겠습니다.” (신한은행 디지털혁신단 김철기 단장)

신한은행이 국내 금융권 최초로 AI학습·운영 플랫폼 ‘SACP 2.0’ 구축에 나선다. 차세대 혁신 플랫폼 기술인 SACP 2.0 고도화를 계기로 신용평가 및 자산관리 등 AI 서비스 확대와 생산성 강화에 나서 고객 만족도를 극대화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이번 고도화를 통해 AI 모델 운영 시간을 24시간 강화하고 재해복구를 비롯해 데이터 관리, 모니터링 환경을 개선했다.

무엇보다 하나의 AI 서비스에 다중 모델을 동시 운영할 수 있는 환경을 새롭게 구축, 시장 환경과 모델의 특성 변화 대응력을 높였다.

신한은행은 AI 모델을 활용한 디지털 서비스 개발에 필요한 자원을 보다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됐으며 AI 모델을 더욱 다양한 디지털 업무에 신속하게 적용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