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환경 캠프 '2021 Love the Earth' 종료…'AP 에코 크리에이터'로 거듭나
디지털 환경 캠프 '2021 Love the Earth' 종료…'AP 에코 크리에이터'로 거듭나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1.09.07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아모레퍼시픽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아모레퍼시픽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어린이들이 ‘지구를 어떻게 사랑할까?’라는 물음에 자신들의 일상 속 실천을 담은 다양한 작품으로 답했다. 앞으로도 세상에 좋은 영향을 미치는 에코 크리에이터로 활동하길 바란다." (장주일 감독)

아모레퍼시픽에서 지난 4일 디지털 환경 캠프 ‘2021 Love the Earth’의 졸업식을 진행했다. 졸업식은 코로나19 상황 속 참가자 안전을 고려해 언택트 방식으로 치러졌다.

6주간 디지털 환경 캠프에 참가한 초등학생들은 환경 교육 전문가, 대학생 멘토와 함께 업사이클링, 기후변화 등을 주제로 토론 시간을 갖고 영상 전문가에게 콘텐츠 제작 수업을 들으며 ‘AP 에코 크리에이터’로 거듭났다.  

온라인 졸업식에서는 아모레퍼시픽 명예사원 임명장 수여식과 함께 ‘제로 웨이스트’를 주제로 리필스테이션 방문하기, 업사이클링 작품 만들기, 플로깅(plogging) 등 참가자가 대학생 멘토와 고민 하고 선정한 미션을 수행하며 직접 촬영, 제작한 ‘환경 영화’ 시사회를 가졌다.

우수작품으로 뽑힌 ‘써니로운 환경일기’를 제작한 박유선 어린이(송원초등학교 5학년)는 “생활 속에서 쓰레기를 만들지 않을 수는 없지만, 순환시킬 수 있도록 고민하는 시간을 갖게 돼 좋았다”며, “직접 환경 영화를 만들어 친구, 선생님과 함께 볼 수 있어 신기하고 재미있었다”고 참가 소감을 전했다.

한편 아모레퍼시픽 환경 캠프 ‘Love the Earth’는 환경부가 지정하는 2021년 제 11차 우수 환경교육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