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2021 핑크런 플러스 상반기 대회' 진행…일주일간 비대면 레이스
아모레퍼시픽, '2021 핑크런 플러스 상반기 대회' 진행…일주일간 비대면 레이스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1.06.22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아모레퍼시픽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아모레퍼시픽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아모레퍼시픽에서 ‘핑크리본 캠페인’의 일환으로 6월 14일부터 20일까지 일주일간 ‘2021 핑크런 플러스’ 상반기 대회를 진행했다.

핑크리본 캠페인의 대표 프로그램 ‘핑크런’은 유방 건강 인식 개선을 위해 올해로 21년째 진행중이다. 2020년부터는 코로나19 상황속 참가자의 안전을 위해 ‘핑크런 플러스’로 비대면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올해 상반기 대회는 전국에서 7천명이 참가해 대회기간 일주일동안 각자 원하는 곳에서 원하는 시간에 러닝 후 인증을 마쳤다.

매년 핑크런 대회 현장에서 이벤트를 즐기던 참가자들의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SNS 핑크런 공식 계정에서는 대회 접수부터 종료까지 다양한 이벤트를 열었다. 나만의 특별한 달리기 장소를 소개하는 ‘스페셜 플레이스 런’, 개성있고 재미있는 복장의 인증샷을 올리는 ‘베스트 핑크 드레서’ 등이 대표적이다. 이벤트 당첨자는 7월 초 핑크런 사이트에 공지하고 개별 안내한다.

대회 마지막날인 6월 20일(일) 오전 10시부터 한시간동안 네이버 나우를 통해 ‘2021 핑크런 플러스’ 실시간 라디오 방송을 진행했다. 각자 다른장소에서 달리지만 같은 방송을 들으며 함께 달린다는 참가자 간의 ‘느슨한 연대’ 조성을 위해 준비했다. 

개그맨 김신영과 김해준 두명이 진행을 맡아 핑크런 플러스 대회 참가자들의 귀를 즐겁게 했다. 유방외과 명의로 손꼽히는 한국유방건강재단 노동영 이사장과 러닝 트렌드를 이끄는 러닝 전도사 안정은이 토크 패널로 출연해 유방 건강 상식과 올바른 러닝법에 대한 정보도 제공했다.

참가비(1인 참가비 1만원)와 추가 기부금을 합해 총 72,323,300원의 기부금을 한국유방건강재단에 전달했으며 전액 저소득층 유방암 환자의 수술치료비, 예방검진비 지원사업에 쓰인다.

‘2021 핑크런’ 하반기 대회는 ‘유방암 예방의 달’인 10월에 다양한 방식으로 운영 예정이다. 온라인 대회 ‘핑크런 플러스’와 함께 용산공원 부분 개방부지에서 ‘핑크런X용산공원’ 오프라인 대회도 준비중이다. 온·오프라인 행사의 접수는 8월 중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