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공급 ‘래미안 원베일리’ 1순위 청약 전 주택형 마감
삼성물산 공급 ‘래미안 원베일리’ 1순위 청약 전 주택형 마감
  • 신종명 기자
  • 승인 2021.06.17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삼성물산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삼성물산

[데일리포스트=신종명 기자] 삼성물산이 서울 서초구 반포동 1-1 일원에 공급한 ‘래미안 원베일리’ 1순위 청약 결과 최고 1873.5대 1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이 마감했다.

청약홈에 따르면 17일 진행한 1순위 청약접수 결과 일반분양 224가구 모집에 3만 6116개 청약통장이 몰리면서 평균 161.23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전용면적별로는 ▲46㎡A 1873.5대 1 (2가구 모집 3,747명 접수) ▲59㎡A 124.9대 1 (112가구 모집 1만3,989명 접수) ▲59㎡B79.62대 1 (85가구 모집 6,768명 접수) ▲74㎡A 537.63대 1 (8가구 모집 4,301명 접수) ▲74㎡B 471.33대 1 (6가구 모집 2,828명 접수) ▲74㎡C 407.55대 1 (11가구 모집 4,483명 접수) 을 기록했다.

이 단지는 신반포 3차 경남아파트를 재건축해 조성되며 지하 4층~지상 최고 35층, 23개동 전용면적 46~234㎡, 2990가구로 구성된다.

단지 인근에 서울지하철 3·7·9호선 고속터미널역과 9호선 신반표역을 도보 이용 가능하며 경부고속도로와 올림픽대포 등 교통환경이 우수하다. 여기에 신세계백화점을 비롯해 뉴코아 아울렛 등 대형 복합 쇼핑시설과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대법원, 검찰청 등 공공시설 이용도 편리하다.

특히 단지 바로 맞은편에 계성초와 신반포중, 잠원초, 세화여고 등 교육시설도 고루 갖췄다. 래미안 원베일리는 조경 특화와 명품 커뮤니티 시설이 조성돼 입주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전망이다.

한편 1순위 청약 당첨자 발표는 오는 25일이며 당첨차 계약은 내달 9일부터 13일, 입주는 오는 2023년 8월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