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속가능한 농촌 환경 구현 '앞장'…팜한농 이유진 대표, 플라스틱 줄이기 운동 동참
지속가능한 농촌 환경 구현 '앞장'…팜한농 이유진 대표, 플라스틱 줄이기 운동 동참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1.06.09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팜한농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팜한농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앞으로 친환경 기술 및 제품 개발에 집중해 생태환경의 건강한 선순환에 이바지 하겠다." (이유진 대표)

환경부의 ‘생활 속 플라스틱 사용 줄이기 실천 운동’에 팜한농 이유진 대표가 동참했다.

이유진 대표는 ‘폐비닐 방치 말고! 생분해 제품 사용 늘리고!’라는 실천 주제를 선보이며 지속가능한 농촌 환경 구현에 앞장설 것을 다짐했다. 

이유진 대표는 육근열 연암대학교 총장의 지명으로 캠페인에 참여했으며, 다음 실천 주자로 박종일 LX MMA 대표, 박진보 신젠타코리아 사장을 지명했다.

지난 1월 환경부에서 시작한 이번 릴레이 캠페인은 일회용품과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기 위해 생활 속에서 하지 말아야 할 행동 한 가지와 실천할 수 있는 행동 한 가지를 약속하는 내용을 사회관계망(SNS)에 게재하고 다음 주자를 지명하는 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