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후앤컴퍼니 경찰청과 함께 ‘보이스피싱과 전쟁’ 선언
후후앤컴퍼니 경찰청과 함께 ‘보이스피싱과 전쟁’ 선언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1.04.12 0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송협 선임기자] “지난해 대구지방경찰청과 전화금융사기 예방 협약을 통해 성과를 얻은데 이어 서비스 범위를 전국 경찰청으로 확대하게 됐습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증가하는 전화금융사기 피해에서 벗어나 국민들이 마음 놓고 안전한 통신 생활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습니다.” (후후앤컴퍼니 허태범 대표이사)

후후앤컴퍼니가 경찰청과 업무협약을 통해 보이스피싱 범죄를 예방하고 범죄자 검거에 적극 협조키로 했다.

지난 11일 후후애컴퍼니는 범죄로 의심되는 전화번호 DB를 경찰청으로부터 제공 받아 월간 850만 ‘후후’ 앱 사용자를 위한 보이스피싱 예방 서비스 강화에 나섰다.

경찰청은 최근 경찰을 사칭한 보이스피싱이 증가함에 따라 실제 경찰 공용번호를 식별하기 위한 조치로 전국 경찰서의 공용 전화번호를 후후 앱에 안심번호로 등록함에 따라 후후 앱 이용자는 경찰로부터 걸려온 전화를 안심하고 받을 수 있게 됐다.

앞서 지난 2019년 후후앤컴퍼니는 대구지방경찰청과 업무 협약을 맺고 범죄에 악용된 것으로 의심되는 전화번호를 제공 받아 월 약 750만 건의 전화 및 문자 발신을 사전에 탐지한 바 있다.

아울러 이번 경찰청과 업무협약을 통해 후후앤컴퍼니는 동종업계 최초로 경찰본청 및 모든 지방 경찰청의 데이터를 연동받아 전국의 공신력 있는 범죄 데이터를 후후 앱 이용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