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에 '지니뮤직' 진출…KT,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추진
베트남에 '지니뮤직' 진출…KT,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 추진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1.04.09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KT
ⓒ데일리포스트 = 이미지 제공 / KT

[데일리포스트=장서연기자] "이번 MOU 체결을 계기로 KT의 디지털 플랫폼(Digico) 경쟁력을 글로벌 미디어 콘텐츠 시장에서 입증했다"(KT 문성욱 글로벌사업본부장)

KT에서 그 동안 쌓은 디지털 플랫폼 역량을 통해 국내 기업 최초로 베트남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를 추진한다.

KT가 베트남 정부 중앙방송 ‘베트남 텔레비전’(VTV) 의 SO 자회사인 ‘베트남 텔레비전 케이블’(VTV케이블)과 ‘음원 스트리밍 사업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MOU를 계기로 KT 그룹사인 지니뮤직의 플랫폼 사업 모델을 현지 고객의 음원 소비 수요에 최적화하고, K-POP 음원을 유통하기 위한 전략을 수립한다.

양사는 베트남판 지니뮤직 서비스 추진을 위해 특별전담TF를 구성하기로 했다. 세부적인 협력 내용은 ▲GTM(Go-To-Market) 음원 스트리밍 사업 모델 및 연계 서비스 기획 ▲플랫폼 설계 및 운영 시스템 구축 ▲K-POP 음원 유통 및 IP 관리 등이다. 

특히 KT는 지니뮤직의 ABC(AI, BigData, Cloud)에 기반을 둔 음원 스트리밍 사업 노하우를 전수한다. KT는 ▲AI 기술을 통한 음원 플랫폼 개인화 ▲고객 빅데이터 기반 UX 적용 ▲음악 메타 데이터베이스(DB) 구축 ▲음원 유통 및 지적재산권(IP) 관리를 위한 시스템 운영 등을 지원한다.

양사는 플랫폼 구축 사업을 추진하며 인터넷TV(IPTV),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등 미디어 콘텐츠 사업으로 협력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이번 업무 협약에는 문성욱 KT 글로벌사업본부장과 브이 후이 남(Bui Huy Nam) VTV케이블 대표가 참여해 각 사가 마련한 화상회의실에서 온택트 방식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니뮤직 조훈 대표는 “베트남 정부 방송과 다양한 플랫폼 사업 협력을 추진해 K-POP 콘텐츠 플랫폼의 가치를 세계에 알리고 新한류를 확산하겠다.”고 말했다.

VTV케이블 브이 후이 남 대표는 “KT의 우수한 DX 역량과 양질의 K-콘텐츠 IP가 공급된 획기적인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