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2021년 해외진출 지원사업 모집
과기정통부, 2021년 해외진출 지원사업 모집
  • 신종명 기자
  • 승인 2021.02.15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신종명 기자] 정부가 비상장 정보통신기술(ICT) 기업 80개를 선정, 해외 진출을 지원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는 16일 ‘2021년 해외 진출 지원사업’ 창업기업 모집계획을 공고한다고 15일 발표했다.

과기정통부가 본투글로벌센터을 통해 지원하는 이 사업은 기업의 해외 진출 준비도에 따라 목표지역 특성화형(목표특화형) 50개 기업, 해외 진출 성장형(해외성장형) 30개 기업 등 모두 80개 기업을 선발한다.

목표특화형은 제품과 서비스가 출시돼 고객을 확보한 상태에서 해외로 사업 확장을 필요로 하는 기업이면 신청 할 수 있다.

해외성장형은 시제품을 보유해 미국과 유럽, 중국에 시장진출 가능성을 검증하고자 하는 기업이면 된다.

해외 진출 지원사업 기업으로 선정되면 경영 컨설팅과 현지 전문기관의 맞춤형 컨설팅을 비롯해 ▲1대1 매칭 프로그램 ▲기업설명회 ▲비즈니스 미팅 ▲글로벌 파트너와의 교류회 참가 등의 기회를 얻게된다.

신청은 본투글로볼센터 홈페이지를 이용하면 된다. 접수 기간은 목표특화형의 경우 내달 3일부터 내달 말일까지, 해외진출 성장형은 4월 1일부터 4월 22일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