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대 상계백병원, '항균장갑·마스크' 기부 받아
인제대 상계백병원, '항균장갑·마스크' 기부 받아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1.01.22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에서 지난 20일 에이치엠인터내셔날과 삼화크린글러브로부터 항균장갑 1000장과 마스크 5000장을 기부 받았다.

이번에 기증받은 노바구리항균장갑은 구리를 섬유에 결합한 구리 이온 섬유로 만들었으며, 거의 멸균에 가까운 99.9% 균과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없어지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고경수 원장은 “기부해주신 항균장갑과 마스크는 코로나19 최전선에서 환자 치료에 헌신하는 의료진에게 전달하여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인데도 불구하고 방역물품을 전달해주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장상균 대표는 “노바구리항균장갑은 스마트폰 터치 및 세탁도 가능하여 일상생활에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을 것 같다”며,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고생하는 의료진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할 수 있어 뿌듯하고, 다음에도 기부 물품을 전달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