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바우처 공급·수요기업 공모…최대 3억 지원
AI 바우처 공급·수요기업 공모…최대 3억 지원
  • 신종명 기자
  • 승인 2021.01.21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신종명 기자] 정부가 인공지능(AI) 기술을 보유했거나 도입을 추진하는 기업에 최대 3억 원의 자금을 지원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는 22일부터 560억 원 규모의 AI 바우처 지원 사업을 시행한다고 21일 발표했다.

우선 22일부터 내달 19일까지 AI 솔루션이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중소벤처기업을 모집한다.

수요기업은 22일부터 3월 2일까지 수요기업을 모집한다. 선정된 기업에는 최대 3억 원의 바우처가 제공된다.

중소기업은 총 사업비의 20%, 중견기업은 총 사업비의 30% 가량을 부담하면 사업에 참여할 수 있다.

송경희 인공지능기반정책관은 “AI 바우처를 통해 인공지능 도입이 필요한 기업에게 최적의 기술을 공급해 기업 경쟁력을 높이고, 인공지능 기술 솔루션을 보유한 중소·벤처기업은 새로운 시장을 창출할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