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비트 태국, 본인가 획득…정식 서비스 시작
업비트 태국, 본인가 획득…정식 서비스 시작
  • 신종명 기자
  • 승인 2021.01.21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두나무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두나무

[데일리포스트=신종명 기자] 블록체인 및 핀테크 전문기업 두나무는 태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본인가를 받아 ‘업비트 태국’(대표 피라데 탄루엉폰 / Peeradej Tanruangporn)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

업비트 태국은 최근 태국 SEC가 감독하는 디지털 자산 사업 중 ▲디지털 자산 거래소 ▲디지털 토큰 거래소, ▲디지털 자산 위탁매매, ▲디지털 토큰 위탁매매 4개 분야의 라이센스를 획득했다. 

지난해 8월, 태국 현지 사업자 최초로 동일한 4개 분야의 예비 허가를 취득한 데 이어 5개월 만에 SEC의 감사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본인가를 받음으로써 정식 서비스를 시작할 수 있게 됐다. 

태국 현지 시간 20일 문을 연 업비트 태국은 가장 신뢰받는 글로벌 표준 디지털 자산 거래소 업비트가 수년간 쌓아온 전문성을 바탕으로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거래 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업비트 태국 피라데 탄루엉폰 대표는 “경험과 노하우, 전문성을 더해 태국 최고의 디지털 자산 거래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며 “혁신적인 서비스를 위해 당국의 인가를 받은 사업자를 비롯, 글로벌 전역의 주요 사업자들과 협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업비트 태국은 PC 웹과 안드로이드 및 iOS 앱으로 이용 가능하다. 정식 서비스 시작을 기념해 업비트 태국 신규 가입자 모두에게, 주문 유형과 관계 없이 메이커 수수료는 0%, 테이커 수수료는 0.1%로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