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방글라데시 청년들에게 취업 기회 제공
포스코건설, 방글라데시 청년들에게 취업 기회 제공
  • 신종명 기자
  • 승인 2020.11.26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포스코건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포스코건설

[데일리포스트=신종명 기자] 포스코건설에서 개발도상국 현장 인근 지역사회 청년들을 대상으로 채용과 연계된 직업훈련소를 운영해 현지 실업문제 해소와 더불어 양질의 인력 확보라는 두가지 문제를 동시에 해결함으로써 비즈니스 차원에서의 글로벌 기업시민의 면모를 보여주고 있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9월부터 방글라데시 마타바리(Matarbari) 지역 청년들을 대상으로 건설기능인력 양성교육을 실시해 1•2차수 86명을 배출했고, 현재 3차수 54명을 교육하고 있다. 1차수 44명의 교육생 중 21명을 채용했으며, 3차수까지 130 여명의 수료생중 총 6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건설기능인력양성 교육은 기초입문이론, 기초실무이론, 심화실무이론 등 3가지 과정으로 나누어 4주간 기초한국어, 조적, 미장, 목공, 철근, 전기 등 교육 과정으로 구성됐다.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대면수업이 어려워 교육 어플리케이션인 PCCT (POSCO E&C Construction Craft Training)을 제작해 온라인 수업으로 대체하고 교육 이수 우수자에 대해 건설현장 안전교육 및 실습, 현장 실무 교육을 추가해 정식 채용했다.

포스코건설은 지난 13년부터 베트남, 미얀마, 인도네시아 등 현장 인근지역 미 취업 청년 자립지원을 위한 건설기능직업훈련소 운영, 현지 내 고용창출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글로벌 기업시민` 경영이념을 실천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300여명의 개발도상국 청년들에게 교육의 기회를 제공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