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 혁신 지휘 나선 손태승 회장 “우리 WON뱅크 CEO”
디지털 혁신 지휘 나선 손태승 회장 “우리 WON뱅크 CEO”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0.09.20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디지털 혁신은 그룹의 생존 문제입니다. 앞으로금융그룹 회장이자 우리금융의 디지털 브랜드 WON뱅크 CEO라는 각오로 직접 디지털 혁신의 선봉에 서서 1등 디지털 금융그룹으로 변모시킬 것입니다.” (18일 경영협의회 손태승 회장)

급변하는 금융시장 다변화에 즉각적으로 대응하고 나선 우리금융그룹이 디지털 부문을 혁신적인 운영체계로 전환하고 손태승 회장이 직접 디지털 혁신 선봉에 나섰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지난 18일 화상회의 방식으로 그룹 경영협의회를 개최하고 그룹디지털 혁신을 직접 지휘할 것을 강조했다.

이를 위해 우리금융은 디지털 부문 인사, 예산, 평가 등 조직 운영체계 전반에 빅테크(대형 IT기업) 수준 이상의 자율성을 부여할 방침이다.

손 회장은 "은행 디지털 인력이 근무 중인 우리금융 남산타워에 IT 자회사인 우리FIS의 디지털 개발인력 250여 명도 조만간 함께 근무하게 될 것"이라며 "지주사의 디지털 조직도 이전해 그룹 디지털 혁신을 이끌어 달라"고 주문했다.

손 회장은 자신도 디지털 혁신 사업을 직접 챙기기 위해 해당 건물에 제2의 사무실을 마련, 매일 오후 장소를 옮겨 근무하겠다는 계획이다.

그룹 디지털혁신위원회 위원장인 손 회장은 "매월 회의를 열고 수시로 보고를 받아 왔지만, 디지털 환경의 변화 속도는 일일 단위로 점검해도 부족할 정도"라며 "그룹 전체가 한 몸처럼 협업해 디지털 혁신 과제를 빠르게 추진하고 획기적 성과도 이끌어 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