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금융, 위대한(GREAT)데이터 시대 꿈꾼다
NH농협금융, 위대한(GREAT)데이터 시대 꿈꾼다
  • 김민아 기자
  • 승인 2020.08.07 2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NH농협금융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NH농협금융

[데일리포스트=김민아 기자] NH농협금융이 계열사의 금융데이터와 농협경제지주의 유통 데이터를 결합함과 동시에, 외부 디지털 정보를 접목하기 위한 '농협금융 디지털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에 착수했다.

'디지털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은 기존 금융정보에 한정된 빅데이터 활용 방식을 넘어서기 위한 시도다. 농협금융만의 강점인 하나로마트·NH멤버스 등 유통 데이터를 확보해 금융 데이터와 연계하고, 한발 더 나아가 외부 비식별 정보까지 확대하겠다는 계획이다.

이렇게 확보된 데이터에 애드테크, 마켓센싱 등 최신 데이터 분석기술을 접목해 고객의 '금융+소비+Digital채널(포털, 소셜미디어 등) 이용행태'를 융합한 농협금융만의 차별적인 고객 분석 체계를 마련하고, 이를 기반으로 ‘고객 생애 전반에 걸친, 초개인화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구상이다. 이는 금융사 최초의 시도이다.

특히, 농협금융은 최근 은행, 증권 계열사가 마이데이터 사업 인가 신청서를 제출했는데, 향후 마이데이터 사업과 연계한다면 활용할 수 있는 데이터는 폭발적으로 증가할 전망이다.

또한, 고객로열티 플랫폼인 NH멤버스 데이터와도 연계해 범농협 시너지 강화는 물론 他금융그룹과의 데이터 역량 차별화를 이뤄나간다는 전략이다.

이상래 디지털금융 부문장은 “농협은 시장에서 알려진 것 이상으로 활용 가능한 데이터가 무궁무진하다”며, “이를 체계적으로 연결할 수 있는 그룹 관점의 통합 플랫폼이 차질 없이 추진된다면, 데이터 비즈니스 전반에서 농협금융이 선도 금융사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