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방울, 지오영과 708억원 규모 마스크 공급계약 체결
쌍방울, 지오영과 708억원 규모 마스크 공급계약 체결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0.08.04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쌍방울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쌍방울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쌍방울이 지오영과 708억원 규모의 마스크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 규모는 지난해 매출액 965억 4300만원 대비 73.33%에 해당되는 금액으로, 한번의 계약으로 지난해 전체 매출과 비슷한 규모의 결과를 얻게 됐다. 특히 지난 6월 초 마스크 사업에 첫 출사표를 던진 이후 3개월이 채 되지 않은 기간에 이룬 쾌거다.

계약기간은 오는 2021년 7월 31일까지로, 계약기간 내 양사는 공동으로 대대적인 유통에 나설 계획이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쌍방울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쌍방울

쌍방울 김세호 대표는 "이번 계약은 양사가 수개월에 걸쳐 진행한 대화의 결실"이라며 "지오영과의 계약을 통해 마스크사업도 기분 좋은 출발을 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김세호 대표는 "앞으로 양사는 원활한 유통과 공급을 위해 많은 부분을 공동으로 진행하게 될 것"이라며 "이외에도 보다 사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추가적인 협력방안도 논의 중"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