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수해지역 긴급구호 '앞장'…컵라면 2만개·백산수 2만병 지원
농심, 수해지역 긴급구호 '앞장'…컵라면 2만개·백산수 2만병 지원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0.08.04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농심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농심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집중 호우로 피해를 입은 충청북도와 경기 일부 지역에 농심이 긴급구호 활동에 나선다. 

농심은 최근 수해를 입은 지역에 신라면컵 등 컵라면 2만개와 백산수(500ml) 2만병을 지원한다. 구호물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전국푸드뱅크를 통해 피해 주민과 복구 인력 등에 제공될 예정이다. 

농심 관계자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집중호우가 예보되는 만큼 긴급구호 여부를 추가로 검토할 것”이라며, “이번 수해로 입은 피해가 빠른 시일내에 복구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