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서울 5개 지역 쪽방에 물품지원 나서
현대엔지니어링, 서울 5개 지역 쪽방에 물품지원 나서
  • 장서연 기자
  • 승인 2020.07.16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현대엔지니어링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현대엔지니어링

[데일리포스트=장서연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기존 오프라인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할 수 없는 상황에도 불구하고 최근 추진 중인 다양한 언택트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 자사 임직원들의 따뜻한 이웃사랑이 잘 전해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

현대엔지니어링이 돈의동과 창신동, 남대문, 서울역, 그리고 영등포 등 서울 5개 지역 쪽방 주민들의 안전하고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물품 지원 활동을 전개하고 나섰다.

현대엔지니어링은 폭염과 코로나19 사태로 가장 어렵고 힘겨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쪽방 주민 3100명에게 생수 8만8500병과 삼계탕 2600인분을 후원했다.

이를 위해 지난 15일 남대문쪽방상담소 공동작업장에서 현대엔지니어링 엄홍석 상무와 서울시 강재신 자활지원과장, 정수현 남대문쪽방상담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됐다.

실제로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2015년부터 쪽방 혹서기 물품지원활동을 시작한 이래 올해까지 5년에 걸쳐 선풍기와 생수, 대자리, 살충제, 방충망 등을 지원하며 쪽방 주민들의 안전하고 건강한 여름나기를 지원하고 있다.

특히 현대엔지니어링은 코로나19 여파로 패러다임 변화에 발맞춰 지난달 사회적 기업 빅워크와 협업해 걸음을 기부로 연결하는 ‘언택트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이를 위해 지난 1개월간 1600명 임직원들이 참여해 당초 목표인 3000만 걸음의 750%에 달하는 2억 2000 걸음을 기부해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들의 따뜻한 마음을 느낄 수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