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장애인 고객 서비스 대폭 개선…전담센터 오픈
KT, 장애인 고객 서비스 대폭 개선…전담센터 오픈
  • 송협 선임기자
  • 승인 2020.04.19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KT
데일리포스트=이미지 제공 / KT

[데일리포스트=송협 선임기자] “인공지능(AI)기술을 활용해 청각장애인 목소리 찾아주기 캠페인이 우리 사회에 작은 울림이 되고 있습니다. KT는 장애인 고객들을 위한 100-100 케어 전담센터를 통해 따뜻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습니다.” (KT 컨슈머 부문장 강국현 부사장)

최근 청각장애인의 목소리를 찾아주기 위한 캠페인을 전개하고 나선 KT가 이번에는 장애인 고객들이 불편함 없이 통신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장애인 고객 100-100 케어 전담센터’를 오픈했다.

본 전담센터는 장애인 고객이 통신 생활에서 겪는 모든(100가지) 불편을 모두(100%) 해결하기 위해 만든 전용 고객센터이며 이를 위해 전담 인원 100명이 운영하며 장애인 고객 전담 고객센터는 KT가 통신업계 최초다.

이를 위해 장애인 고객에 대한 상담방식을 대폭 개선하고 나섰다. 100-100 케어 전담센터는 전문 컨설턴트가 장애유형과 상황을 고려해 고객 입장에서 배려한다.

우선 100-100 케어 전담센터는 장애인 고객이 KT 고객센터 100번에 전화를 하면 ‘보이는 ARS가 나타나고 장애 유형에 따라 채팅과 수어, 이메일, 전화상담 등 메뉴를 선택하면 기다림 없이 바로 연결되며 청각장애 고객은 ’마이 케이티‘ 앱에서 즉시 이용할 수 있는 채팅상담 팝업을 제공한다.

아울러 시각장애인을 위해 어려운 문자 인증이나 신용카드 인증 방식을 배제하고 고객의 음성만으로 본인 인증이 가능한 ’AI 목소리 인증‘ 기술을 적용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